기사 (전체 199건) 제목보기제목+내용
[뉴브랜드] 치킨파티 가맹점 가맹본부, 상생발전 정책 발표
네가지 맛 치킨 ‘사계절치킨’을 출시한 치킨프랜차이즈 치킨파티가 가맹점의 홍보를 지원하기 위한 다양한 지원책을 담은 상생발전안을 16일 발표했다. 우선 치킨파티는 배달앱 광고비 지원을 실시한다. 요즘 배달앱으로 주문을 하는 경우가 많기에 배달 앱의 슈
하재영 기자   2018-04-18
[뉴브랜드] 공정위, 3월 107개 프랜차이즈 브랜드 등록
공정거래위원회는 2018년 3월 107개 프랜차이즈 브랜드가 등록했다고 밝혔다.등록된 브랜드를 살펴보면 어찬바다해물찜 등 메뉴에 전문성을 가진 브랜드가 눈에 띈다.다음은 3월 공정위에 등록한 프랜차이즈 브랜드 리스트이다.1 자박갈비 자박갈비 한식 20
안경선 기자   2018-04-05
[뉴브랜드] 공정위, 2월 107개 신규 프랜차이즈 브랜드 등록
공정거래위원회는 2018년 2월 107개 프랜차이즈 브랜드가 등록했다고 밝혔다.등록된 브랜드를 살펴보면 훌라라의 새로운 브랜드가 눈에 띄고, 세븐 일레븐 등 26개 업체가 등록취소 되었다. 다음은 2월 공정위에 등록한 프랜차이즈 브랜드 리스트이다.1
김지응 기자   2018-03-09
[뉴브랜드] 마이스터가 만든 신선한 델리미트 '존쿡 델리미트' 가맹사업 시작
마이스터가 만든 신선한 델리미트, 존쿡 델리미트가 3월부터 본격적으로 프랜차이즈 가맹사업을 시작한다. 올해 가맹사업 진출과 함께 2020년까지 50개 매장을 오픈할 계획이다. 존쿡 델리미트는 1976년부터 육제품을 전문으로 선보여온 에쓰푸드가 2005
하재영 기자   2018-03-03
[뉴브랜드] 명륜진사갈비, 5,000만원 창업 및 원가 30% 할인 지원
창업은 생계수단 및 제 2의 인생을 살 수 있는 길을 열어주기에 꼼꼼히 살펴보고 비교한 후에 수익을 창출 할 수 있는 창업을 시작하는 것이 좋다. 단순히 창업 트렌드를 무작정 쫓는 것이 아닌 지속적인 수익창출을 위한 창업아이템을 선정하는 것이 중요하다
이영민 기자   2018-02-01
[뉴브랜드] 지투에이, 글로벌 드링크웨어 ‘아소부’ 한국 시장 론칭
한국 공식수입원 지투에이(Z2A Inc.)가 캐나다 프리미엄 드링크웨어 브랜드인 아소부(Asobu)를 한국 시장에 공식 론칭한다고 29일 밝혔다. 지투에이는 2017년 8월 캐나다에 위치한 아소부 운영 기업인 애드앤아트(ADNART Inc.)와 한국
하재영 기자   2018-01-29
[뉴브랜드] 공정위, 12월 160개 신규 프랜차이즈 브랜드 등록
공정거래위원회는 2017년 12월 160개 프랜차이즈 브랜드가 등록했다고 밝혔다.등록된 브랜드를 살펴보면 한식 관련 브랜드 등록 업체의 강세가 여전하다. 또한 라이젠PC방 등 11개 업체가 등록취소 하였다. 다음은 11월 공정위에 등록한 프랜차이즈 브
김지응 기자   2018-01-16
[뉴브랜드] 공정위, 11월 152개 신규 프랜차이즈 브랜드 등록
공정거래위원회는 2017년 11월 152개 프랜차이즈 브랜드가 등록했다고 밝혔다.등록된 브랜드를 살펴보면 한식 관련 브랜드 등록 업체의 강세가 여전하다. 또한 도담도담 등 22개 업체가 등록취소 하였다. 다음은 11월 공정위에 등록한 프랜차이즈 브랜드
안경선 기자   2017-12-28
[뉴브랜드] 광주 맛집 마중물추어탕
맛의 고장 광주에서 추어탕으로 고객들을 반갑게 마중하는 “마중물추어탕”이 국물 맛 만큼이나 진한 감동을 주고 있다. 마중물이라는 단어의 담긴 의미가 너무 좋아 상호로까지 사용하게 되었다는 마중물추어탕 박영희대표는 쌍촌동 한국병원 뒤 30편 남짓한 곳에
하재영 기자   2017-12-15
[뉴브랜드] 한국적인 미국맛 '만복이네 미쿡백반'런칭예정
D&C Global은 그룹 잉크 출신 이만복과 손 잡고 프랜차이즈 브랜드 ‘만복이네 미쿡백반’을 런칭 예정이다. 업체측은 미국음식인지? 한국음식인지? 알 수 없는 음식들로 메뉴를 구성하여 한국적이면서 미국적인 맛을 추구 할 것이라고 설명했다. 또한 많
하재영 기자   2017-12-01
[뉴브랜드] 트랜드 창업 산토리니 힐링카페
피로감을 호소하는 이들이 많다. 옛말에 잠이 보약이라고 하는데 현대인에게 하늘이 내려준 이 '공짜보약'은 그림의 떡이 된지 오래다. 잦은 야근을 차치하더라도 시시각각 쌓이는 극도의 스트레스는 많은 현대인들에게 건강 대신 불면증이라는 선물을 떠안겼다.
김지응 기자   2017-11-30
[뉴브랜드] '가성비 창업 대명사' 면요리 전문점 소하리어탕국수
새로운 음식에 대한 소비자들의 요구가 많아지고 다국적 누들 요리가 더욱 활성화되면서 면요리 창업에 대한 관심이 날로 커지고 있다.국내 면사업은 면식(麵食)문화의 발전과 함께 냉면, 칼국수, 소면국수(비빔국수,잔치국수)등 한국형 국수뿐만 아니라 파스타,
하재영 기자   2017-11-30
[뉴브랜드] 장사 안 되나요? ‘어찬바다해물찜’ 업종변경 창업 지원
외식 시장은 진입장벽이 낮은 만큼, 동종 업종 간의 경쟁도 치열하다. 현재 국내 자영업자 수는 약 570만명으로 집계가 되고, 이는 OECD 회원국 평균의 2배에 이를 정도로 높은 수준이다. 이러한 경쟁 상황으로 인해 매출 부진으로 고민하는 외식 매장
하재영 기자   2017-11-30
[뉴브랜드] 소자본창업 연탄불고기주는 국수집 '연불국수'
국수는 지금도 대한민국 남녀노소 누구에게나 사랑받는 우리나라의 대표 먹거리 중에 하나다.명맥이 유지해온 기간이 긴 만큼 그 종류와 먹는 방법도 다양하다. 또한 가장 안정적인 소자본 창업아이템으로써 현재도 다양한 국수 브랜드들이 성업을 이루고 있다. 이
정순학 기자   2017-11-30
[뉴브랜드] 공정위, 10월 100개 신규 프랜차이즈 브랜드 등록
공정거래위원회는 2017년 10월 100개 프랜차이즈 브랜드가 등록했다고 밝혔다.등록된 브랜드를 살펴보면 한식 관련 브랜드 등록 업체의 강세가 여전하다. 또한 자진, 직권취소 등 401개 업체가 자진 등록취소 하였다. 다음은 10월 공정위에 등록한 프
안경선 기자   2017-11-09
[뉴브랜드] 모바일 간편결제 ‘투디페이’(2DPAY)가 주목받고 있다.
모바일 간편결제 ‘투디페이’(2DPAY)는 매장 내 고객의 테이블 위에 부착된 태그를 고객 스마트폰으로 터치하거나 QR코드를 이용하여 화면을 보며 주문에서 결제까지 한번에 이뤄지는 편리함을 보여주고 있다. 기존의 오프라인에서 모바일 간편결제는 별도의
박진우 기자   2017-11-08
[뉴브랜드] 삿포르식 숯불양고기전문점 '램펍'
항상 새로움을 원하는 소비자들은 냄새 없는 양고기전문점의 출현을 적극 환영했고, 양고기는 소고기, 돼지고기를 뛰어넘는 인기를 보이며 외식 창업 시장에서의 일대 파란을 일으키고 있다. 생후 24개월 이상의 성숙 면양의 고기를 mutton이라 부르고 12
정순학 기자   2017-11-08
[뉴브랜드] 공정위, 9월 123개 신규 프랜차이즈 브랜드 등록
공정거래위원회는 2017년 9월 123개 프랜차이즈 브랜드가 등록했다고 밝혔다.등록된 브랜드를 살펴보면 외식관련 브랜드 등록 업체의 강세가 여전하다. 또한 아딸등 11개 업체가 자진 등록취소 하였다. 다음은 9월 공정위에 등록한 프랜차이즈 브랜드 리스
하재영 기자   2017-10-18
[뉴브랜드] UFC 체육관, 역사상 최대 규모의 파트너십 체결
UFC 체육관(UFC GYM®이 유례없는 10년 파트너십 계약을 통해 2028년까지 인도 전역에 100개 이상의 체육관을 오픈할 예정이라고 발표했다. 이번 계약으로 세계 2위의 인구규모를 자랑하는 인도에서 UFC 체육관의 글로벌 브랜드 인지도를
하재영 기자   2017-09-22
[뉴브랜드] 공정위, 8월 149개 신규 프랜차이즈 브랜드 등록
공정거래위원회는 2017년 8월 149개 프랜차이즈 브랜드가 등록했다고 밝혔다.등록된 브랜드를 살펴보면 하다헤어 등 이미용 브랜드 등록 업체의 증가가 눈에 띈다. 또한 16개 업체가 자진 등록취소 하였다. 다음은 8월 공정위에 등록한 프랜차이즈 브랜드
안경선 기자   2017-09-22
 1 | 2 | 3 | 4 | 5 | 6 | 7 | 8 | 9 | 10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서울특별시 강남구 대치동 999-6 대동빌딩 523호 | 대표전화 : 070-7311-4670 | 팩스 : 02-6008-5911
정기간행물ㆍ등록번호 : 경기아50844 | 발행처 : (주)와이지엠 | 편집인 : 안경선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정만
창업,광고,제휴 상담 : 010-4049-3772, 지사&지국 : 영남지사, 대전.충남지사, 경기남부지사, 광주.전남지사
Copyright © 2013 한국창업경제신문. All rights reserved. mail to kjm02@naver.com